대전 청렴서포터즈 아이디어 반짝
상태바
대전 청렴서포터즈 아이디어 반짝
  • 윤희섭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5일 18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6일 월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교육청 청렴 제고 토론회
서포터즈, 장학관·사무관 만나
실천방안 토론… 향후 정책 반영
▲ 대전시교육청은 지난 22일 청렴서포터즈와 청렴 제고를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대전시교육청 제공

[충청투데이 윤희섭 기자] 대전시교육청은 지난 22일 청렴서포터즈와 청렴 제고를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급식, 방과후학교, 현장체험학습, 학교공사 관련 종사자와 해당 장학관, 사무관이 만났다. 청렴서포터즈는 청렴도 향상을 목적으로 외부 정책고객의 의견을 수렴하고 반부패·청렴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계약업체, 정책고객, 학부모 등으로 구성됐다.

주요 민원업무 분야를 대표하는 서포터즈 2인과 해당 분야 민원 정책수행자인 장학관, 사무관이 1조로 상호 협력, 공동 추진할 청렴 실천 방안에 대해 토론했다. 구체적인 토론 내용은 △방과후학교 운영 신뢰도 제고 △식재료계약 신뢰성 제고 △현장체험학습 실시 합리적인 계약 수행 △학교시설공사의 적정성 강화 방안 등이 논의됐다.

시교육청 류춘열 감사관은 "주요민원분야 청렴서포터즈 토론회에서 제시된 의견을 향후 반부패·청렴정책에 그대로 반영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현장 중심 반부패·청렴 정책을 지속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희섭 기자 aesup@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