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상수도사업본부, 추석 대비 안전점검 실시
상태바
대전시상수도사업본부, 추석 대비 안전점검 실시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5일 18시 1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6일 월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대전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추석명절동안 안전한 수돗물 공급을 위해 28일부터 내달 10일까지 상수도시설물 및 건설현장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취·정수시설, 가압장, 배수지 등 상수도 시설물과 공사현장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상수도사업본부는 보수·보강이 시급한 시설물에 대해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절한 응급조치를 실시한 후 전문업체에 조치 의뢰하고 결함이 지적된 시설물은 이상 유무를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또 시는 추석연휴기간동안 공동누수 및 급수시설민원 등 긴급 상황발생 시 신속한 대처를 위해 24시간 급수상황실을 운영해 비상근무체제를 유지할 예정이다.

정무호 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명절 기간에는 물 사용량이 급격히 늘어나는 만큼 보다 안정적으로 수돗물을 공급해 시민들이 편안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