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제2차 지방분권협의회 개최
상태바
대전시 제2차 지방분권협의회 개최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5일 17시 5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6일 월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대전시는 지난 2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2019 제2차 지방분권협의회’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회의는 자치분권 관련 국회에서 계류 중인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지방이양일괄법 제정안, 경찰법·경찰공무원법 개정안 등의 제·개정 추진상황을 공유하고 지난 3월 비전선포식에서 발표한 민선7기 대전형 자치분권비전 실천과제의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더불어 시-구간 효율적 기능배분을 위한 사무 발굴 방안과 자치분권 관련 국회 계류 법령의 입법 촉구를 위한 방안 등 자치분권 향상을 위한 의견을 나눴다.

김찬동 충남대 자치행정학과 교수(위원장)은 “실질적인 자치분권 실현을 위해서는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을 비롯한 자치분권 관련 법령들이 성공적으로 국회를 통과할 수 있도록 지역 정치권과 시민들의 역량을 모야야 한다”며 “지방자치법 개정을 통해 지방의 위상과 역량이 강화돼야만 지방경쟁력이 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지방분권협의회는 자치분권 과제에 대한 정보교환, 정책제안, 의견수렴 등을 위한 협의체로써 시 지방분권촉진조례에 근거해 2016년 교수, 언론인, 시민단체, 기업인 등 15명의 위원으로 구성, 지난 3월 발표한 자치분권비전 실천과제에도 많은 의견을 제시해 보완·발전시키는 등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