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만해문학체험관, 내년 6월까지 한용운 특별전 운영
상태바
홍성군 만해문학체험관, 내년 6월까지 한용운 특별전 운영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5일 17시 4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6일 월요일
  • 19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권영 기자] 홍성군 결성면 한용운 선생 생가지에 위치한 만해문학체험관은 3.1운동 100주년, 한용운 선생 탄신 140주년을 기념해 내년 6월까지 ‘만해 한용운의 말(言)과 글(文)’이라는 주제로 특별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만해문학체험관은 이번 전시를 위해 홍주성역사관에서 수집한 ‘불교(佛敎)’지 16권을 이관했다.

‘불교(佛敎)’지는 1931년 6월부터 1933년 7월까지 한용운 선생이 쓴 시와 논고가 수록된 동시에 발행인으로 참여한 불교계 잡지다.

또 부산 범어사성보박물관의 협조로 한용운 선생이 작성한 ‘용성대선사사리탑비명병서’와 ‘석가여래사리탑비명’ 탁본을 복제해 전시한다.

체험관은 이번 특별전 공간을 조성하면서 전시실 내 일부 패널 내용과 전시물을 교체해 한용운 선생과 관련된 다양한 자료를 보고 선생의 업적을 쉽게 알 수 있도록 전시환경을 개선했다.

군 역사문화시설관리사업소 관계자는 “이번 특별전은 독립운동가, 시인 외에 논설가로서 한용운 선생의 색다른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특별전을 준비하면서 함께 변화된 전시실도 많은 관심과 방문을 바란다”고 말했다.

홍성=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