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 ‘잰걸음’
상태바
옥천군,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 ‘잰걸음’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5일 17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6일 월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산확보·2021년 사업발굴 보고회
내년 사업 387개… 2410억원 반영
예산편성 순기 맞춰 대응전략 마련
▲ 옥천군은 23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2020년 정부예산 확보 및 2021년 신규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했다. 옥천군 제공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옥천군은 지난 23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2020년 정부예산 확보 및 2021년 신규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했다.

김재종 군수 주재로 열린 이날 보고회에는 부군수, 국장, 실과사업소장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주요 국도비 신청 대상 사업에 대한 예산 확보 진행 사항과 2021년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신규사업 발굴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2020년도 정부예산 확보 상황은 387개 사업에 2410억원이 정부 부처예산안에 반영되어 추진되고 있으며, 또한 신규 발굴사업은 76개 사업에 4477억원이다.

주요사업으로는 장계관광지 리뉴얼사업, 옥천 역사박물관 건립, 충청북도 테마 과학관 건립 사업, 의지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 사업, 생활폐기물 소각시설 대수선, 옥천묘목공원 명소화 사업, 고령자 복지주택 사업, 청성면 농어촌생활용수개발사업 등이 있다.

비 예산사업으로 행정제도 개선안 16건을 발굴하기도 했다.

이 자리에서 김 군수는 “신규사업 발굴을 위해 적극적으로 사업발굴에 임해준 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정부예산과 도 예산 편성 순기에 맞춰 부처 동향파악과 대응전략을 마련하여 국도비 확보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또한 “새롭게 발굴된 사업이 사장 되지 않고 군민들의 행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더욱더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옥천군은 이번 보고회를 계기로 정부예산 확보에 집중하고, 신규사업을 지속적으로 추가 발굴 및 확대할 계획이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