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동대 행복기숙사 건립 확정
상태바
극동대 행복기숙사 건립 확정
  • 김영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1일 19시 2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2일 목요일
  • 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면적 9000㎡ 500명 생활 가능
167억원 들여 2021년 8월 완공

[충청투데이 김영 기자] 극동대학교는 500명이 생활할 수 있는 연면적 9000㎡ 의 행복기숙사를 건립한다고 21일 밝혔다.

새로 짓는 기숙사는 총사업비 167억 중 150억을 한국사학진흥재단의 지원을 받아 건립된다. 지상 7층 규모로 1인실 4실, 2인실 248실 등 총 500명을 수용할 수 있으며 다양한 복합 편의시설을 갖춘 기숙사로 오는 2021년 8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극동대 행복기숙사는 학생들에게 월 24만원 이하의 비용으로 쾌적한 주거 환경과 학습여건을 제공하게 된다. 아울러 저소득층 학생과 장애 학생 등 소외계층 학생에 우선 입사기회를 부여하고, 기숙사비 지원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극동대 관계자는 "행복기숙사가 완공되면 학생들에게 안정적인 주거 공간을 제공함으로써 특성화 교육을 위한 개선된 학습여건을 제공하게 되며, 2021년 수도권 전철역사가 극동대 기숙사 바로 앞에 개통되어 편리한 교통편도 함께 제공될 것"이라며 "전체적으로 기숙사에 거주하는 학생들이 늘어 지역 경제 활성화를 통한 지역과 상생하는 대학으로서 환경 조성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음성= 김영 기자 ky5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