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가을 예스러운 정취따라 ‘강경문화마을’로
상태바
올가을 예스러운 정취따라 ‘강경문화마을’로
  • 김흥준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1일 16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2일 목요일
  • 1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체부 ‘특별한 가을여행 주간’ 선정
돈암서원·선샤인랜드 세트 등 소개
강경젓갈·강경 맛깔젓도 자랑거리

[충청투데이 김흥준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추진하는 2019 '취향따라 떠나는 특별한 가을여행 주간'에 논산시 강경근대문화마을이 선정됐다.

한국관광공사와 한국관광협회중앙회 및 17개 광역지자체가 함께 추진하는 이번 행사는 '취향따라 떠나는 특별한 보통날'을 슬로건으로 국내 곳곳의 다양하고 색다른 여행지를 소개한다.

김태영 장소 선정 전문가가 추천하는 마을여행지 20곳 중 논산의 강경근대문화마을이 꼽혔으며 △옛 한일은행강경지점, 옛 노동조합, 연수당건재한약방(볼거리) △강경젓갈전시장과 체험학습실, 선샤인랜드 촬영세트장, 돈암서원(놀거리)이 소개됐다.

한편, 100여 년 전 평양장, 대구장과 함께 전국 3대 시장 중 하나로 손꼽혔던 강경은 오래전부터 무역과 사업이 번성한 곳으로, 골목 곳곳에서 도심에서 볼 수 없는 예스런 근대건축물을 만날 수 있다. 남일당 한약방, 구 강경 노동조합 건물, 강경중앙초등학교 강당, 등록문화재 324호인 한일은행 강경지점 건물 등이 골목마다 자리하고 있는데, 도로와 이정표가 잘 정비되어 있고 문화유산들이 도보로 이동 가능한 거리에 있어 가뿐한 마음으로 산책하며 그 시절 거리풍경을 그려볼 수 있다.

강경은 한국의 기독교 성지를 둘러 볼 수 있는 특별한 곳이기도 하다. 한국 침례교회의 최초예배지인 강경침례교회,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한옥양식의 교회로 역사적가치가 높은 강경북옥감리교회, 1924년 건립된 신사참배거부 선도기념비가 있는 구 강경성결교회 예배당(강경성결교회)도 자리한다.

강경의 또 다른 자랑거리는 200년 발효기술의 고품질을 자랑하는 강경젓갈. 전국에서 제일 좋은 원료만 골라 발효된 감칠맛 나는 강경 맛깔젓은 그 맛만으로 최고의 인기다.

논산=김흥준 기자 khj50096@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