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보건소, 생물테러모의훈련 대비 사전교육 실시
상태바
유성구보건소, 생물테러모의훈련 대비 사전교육 실시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20일 16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20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성구보건소는 보건소 직원 30여명을 대상으로 생물테러모의훈련 대비 사전교육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유성구 제공
유성구보건소는 보건소 직원 30여명을 대상으로 생물테러모의훈련 대비 사전교육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유성구 제공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유성구보건소는 보건소 직원 30여명을 대상으로 생물테러모의훈련 대비 사전교육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교육은 국군간호사관학교 조순영 중령 외 3명을 강사로 초청해 내달 27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실시되는 생물테러모의훈련을 대비해 훈련운영 전반에 대해 설명하고 보호복 착탈 등 다양한 실습으로 진행됐다.

신현정 보건소장은 “최근 국제적으로 생물테러가 현실화됨에 따라 지역사회 관계기관 간 협업·공조체계 및 생물테러 대비 대응 역량강화가 필요하다”며 “다음 달 실시되는 생물테러모의훈련을 차질 없이 준비하기 위해 이번 교육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