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학하수소충전소 1시간 연장운영
상태바
대전 학하수소충전소 1시간 연장운영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4일 18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5일 목요일
  • 9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부터… “차주 불편 해소”
사진 = 충청투데이 DB
사진 = 충청투데이 DB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대전시는 수소전지자동차를 이용하는 차주들의 편의와 원활한 충전을 위해 학하수소충전소의 운영 마감시간을 1시간 연장한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5월 20일 개장한 학하수소충전소는 화~토요일(일·월요일 휴무)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해오고 있다. 이후 운영시간이 직장인 출·퇴근시간과 맞물리면서 토요일에 충전차량이 집중되는 등 운영시간 조정 필요성이 제기돼왔다.

실제 친환경 수소전지자동차에 대한 시민 인식 확산과 차량보급이 늘면서 학하수소충전소에서 충전하는 차량이 개장이후 3배이상 급증해 1일평균 17대를 기록하고 있다.

학하수소충전소의 경우 차량의 접근성이 편리하고, 서울, 울산 등 중간에 위치하고 있어 타 지자체 수소차량의 이용횟수도 증가하고 있다. 이에 시는 운영기관인 대전도시공사와 협의해 오는 20일부터 수소충전소 운영시간을 화~금요일 오전 9시~오후 7시까지(1시간 연장) 운영해 차주들의 불편을 해소할 방침이다.

이종성 시 에너지산업과 팀장은 “앞으로 수소차 보급에 맞춰 충전소 운영시간도 야간 및 주말까지 탄력적으로 늘릴 계획”이라며 “수소충전소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충전인프라 확충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토요일 학하수소충전소의 운영시간은 현행과 동일하게 오후 6시까지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