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역 교육공무직 529명 인사 단행
상태바
대전지역 교육공무직 529명 인사 단행
  • 윤희섭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4일 19시 1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5일 목요일
  • 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채용 211명…결원학교 우선배치

[충청투데이 윤희섭 기자] 대전시교육청과 동·서부교육지원청은 내달 1일자 교육공무직원 정기인사를 단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인사는 △신규채용 211명 △직종전환 7명 △일반전보 262명 △휴·복직 및 퇴직 49명 등 총 529명 규모다.

시교육청은 5년 이상 장기재직자 순환을 목표로 2017년부터 단계적 교육공무직원 순환전보를 실시하고 있다. 이번 인사에서는 현 소속기관에서 11년에서 13년 이상 장기근속자를 대상으로 내신서를 받아 전보기준에 따라 인사를 시행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9월, 지난 3월 인사를 각각 의무전보 근속연수로 비교하면, 조리원 16년→12년, 행정실무원 16년→13년, 교무실무원 13년→11년으로 내려갔다.

특히 공공부분 비정규직 근로자 정규직 전환정책에 따라 지난해 9월 파견·용역에서 직고용된 당직실무원 98명을 처음으로 신규 채용해 이번에 배치했다.

이밖에도 조리원 59명, 돌봄전담사 42명, 취업지원실무원 5명 등 신규채용자 211명을 결원학교에 배치해 업무공백 해소에 주력했다.

엄기표 행정과장은 "정규직 전환직종의 조기안착, 장기근속자 순환전보제도 현장착근으로 대전교육 역량강화에 더욱 노력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윤희섭 기자 aesup@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