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당뇨병 예방·관리 협력 구축
상태바
충남도, 당뇨병 예방·관리 협력 구축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4일 19시 1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5일 목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대환 기자] 충남도는 14일 도청 상황실에서 한국소아당뇨인협회(회장 김광훈), 대한당뇨병연합(이사장 박호영) 등과 당뇨병 예방 관리 및 인식 개선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당뇨병 예방 및 치료 개선 발전 방안 모색을 위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상호 연계를 강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식은 경과 보고와 주요 협약 내용 설명, 협약서 서명 등으로 진행됐다.

이날 업무협약을 통해 한국소아당뇨인협회는 당뇨병 인식 개선 활동과 예방·치료·관리를 위한 기술 자문을 지원하고 대한당뇨병연합은 당뇨병 환자 교육을 위한 전문가를 지원키로 했다.

양 지사는 "도의 당뇨병 유병률은 7.8%로 전국 평균보다 낮은 수준이지만 고령화로 인해 당뇨병 환자수가 해마다 증가하는 추세"라며 "이는 의료비 지출을 증가시켜 가계에 큰 경제적 부담을 안겨주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도는 통합건강증진사업지원단 내 심뇌혈관질환예방관리팀과 함께 도 차원의 대응전략을 강구하고 보건소 인력에 대한 전문 교육과 지역사회 인프라 구축 체계 마련 등 지역 특성에 맞춘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예방·치료 개선을 위한 공동사업 추진에도 혼신의 힘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