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소방서, 독립유공자 119이송예약 구급서비스 확대 추진
상태바
청양소방서, 독립유공자 119이송예약 구급서비스 확대 추진
  • 윤양수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4일 17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5일 목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윤양수 기자] 청양소방서(서장 류일희)는 제74회 광복절을 맞아 독립유공자를 대상으로 119이송예약 구급서비스를 확대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난 4월부터 추진 중인 독립유공자 119 이송예약제 구급서비스는 독립유공자를 예우하고 안정적인 생활과 편의성을 제공하기 위해 실시되어 왔으며, 추가로 방문 건강상담 및 소방안전교육 등 실시한다.

신청대상자는 독립유공자 본인 및 미망인, 유족으로 119시스템에 정보가 등록되고 특별 관리를 받게 되며, 관내 총 23가구가 해당된다. 이송기준으로는 독립유공자가 건강상의 이유로 병원이송 요청 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입원, 수술, 응급상황 발생 시 뿐만 아니라 거동이 불편하여 병원진료, 건강검진에 어려움이 있을 때도 이용이 가능하다.

청양소방서 류일희 서장은 "나라에 헌신하신 분들께 양질의 구급서비스를 제공해 보다 편리한 생활에 보탬이 되고자 한다"며 "많은 독립유공자 및 후손들이 119를 통해 혜택을 보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청양=윤양수 기자 root585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