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대군민 자살 예방대책 추진
상태바
태안군, 대군민 자살 예방대책 추진
  • 박기명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4일 17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5일 목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기명 기자] 태안군이 자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적극 나섰다.

군은 13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부군수를 비롯, 22개 부서장들이 참서한 가운데 자살예방대책 마련에 나서 협업과제를 공유하고 효율적으로 자살예방사업을 전개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군이 추진중인 ‘2019년 자살예방시행계획 추진상황에 따르면 대군민 자살예방 홍보 추진과 찾아가는 복지서비스 제공, 취약 독거노인 자살예방 모니터링, 교량 및 저수지 투신예방 대책, 자살예방 디자인 활용 도시경관 사업 추진 등 22개 부서에 총 25개의 자살예방대책 협업과제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자살은 개인적·사회적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해 정확한 원인 파악이 어렵기 때문에 경제·사회·보건 등 모든 분야에서의 협업이 필요하다”며 “각 부서의 전문 분야를 접목한 이번 시책을 갖고 실질적인 자살 예방대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안=박기명 기자 kmpark31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