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운하 청장, 보이스피싱 피의자 검거에 기여한 은행원에게 표창장 수여
상태바
황운하 청장, 보이스피싱 피의자 검거에 기여한 은행원에게 표창장 수여
  • 선정화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3일 19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4일 수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선정화 기자] 황운하 대전경찰청장은 13일 보이스피싱 피의자 검거에 기여한 은행직원에게 표창장을 수여하고 기념품을 전달했다.

새마을금고(가양2동) 직원 황모 씨는 지난달 친구에게 송금 받은 사업자금이라며 1700여만원을 인출하려던 보이스피싱 인출책을 경찰에 신고해 피의자를 검거할 수 있도록 도왔다.

신한은행(대전역금융센터) 직원 손모 씨도 보이스피싱 사기범이 피해자로부터 송금받은 2800만원을 수표로 인출해 다른 계좌로 송금하려는 것을 수상히 여겨 경찰에 신고해 피해를 막았다.

황 청장은 “보이스피싱 범죄가 끊이지 않고 있는 상황에서 금융기관 창구 직원들의 협조가 절실하다”며 관심을 당부했다. 선정화 기자 sjh@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