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 군북 여성자율방범대 안전스티커 부착
상태바
옥천 군북 여성자율방범대 안전스티커 부착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3일 17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4일 수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옥천군 군북면 여성자율방범대는 보행보조기 이용 노인들에게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스티커를 부착하고 있다. 군에서 추진하는 노인 성인용보행기 지원 사업에 따라 보행보조기 사용은 증가했으나 야간이나 빗길에서는 눈에 잘 띄지 않는 문제점이 있어 안전성 확보 차원에서의 대책이 절실했다. 이에 군북면에서는 어르신들의 보행 안전을 위해 반사스티커를 제작하고 여성자율방범대에서는 자발적으로 각 마을을 찾아 보행보조기를 이용하고 있는 노인들에게 반사스티커를 부착하고 있다. 반사스티커는 신발뒤꿈치, 지팡이, 보행보조기 등에 쉽게 부착 가능한 형태로 야간 보행 시 빛을 반사해 운전자들이 어두운 곳에서도 보행자를 쉽게 판별할 수 있어 어르신들의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장경식 방범대장은 “노인들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생각해 행복한 지역사회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