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17~18일 '대통령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개최
상태바
대전시, 17~18일 '대통령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개최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2일 19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3일 화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대전시는 17~18일 한밭대 체육관에서 '제11회 대통령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전국결선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시와 한국e스포츠협회,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건전한 게임이용 문화 정착 및 지역 이스포츠 저변확대를 위해 2007년부터 시작됐다.

대회 종목은 리그오브 레전드, 배틀그라운드, 카트라이더, 오디션등 4개 종목이며, 시범종목으로 브롤스타즈, 모두의 마블 등 2개 종목 등 총 6개목으로 진행된다.

이번 전국 결선에는 지난 5월부터 각 지역별로 진행된 예선과 본선을 통과한 248명이 참가한다.

종목별 우승자(팀)에게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이 수여되며, 종합우승 광역시?도에는 대통령상이 주어진다.

한선희 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시가 e스포츠 선도도시로 국내외에 우뚝 서기 위해 대회를 유치했고, 앞으로도 이스포츠 상설경기장 구축 등 이스포츠 산업 육성과 저변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행사기간 중 대전을 찾는 많은 관람객이 대전에 대해 더 많이 알고, 즐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 대회를 위해 대전역-복합터미널-경기장 구간을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 30분까지 매 30분 간격으로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