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대전시장, 소통강화 통한 갈등해결 주문
상태바
허태정 대전시장, 소통강화 통한 갈등해결 주문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2일 19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3일 화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간업무회의… 적극적 개입 강조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시민과의 소통강화를 통한 갈등 해결을 주문했다.

12일 시에 따르면 허 시장은 오전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적극적인 소통의 자세가 필요하다고 제시했다.

허 시장은 “민원 등 갈등요소에 실·국장이 적극 개입하고 문제해결 역량을 보여줘야 한다"며 “민원인의 어려운 부분관련 해결 여부를 떠나 근본적으로 공직자가 어떤 태도로 임하며, 시민을 존중하는가도 중요한 요소이기 때문에 해결이 어려운 민원일 경우 왜 안 되는지 보단 어떻게 공감해야 하는지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민간공원특례사업 대상에서 부결된 지역을 어떤 방식으로 시민의 공간으로 만들어갈지 폭넓은 정보공유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허 시장은 해당지역 매입 재정을 해결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단계별 어떻게 진행되는지 시민에게 알리는 것도 필요하다"며 "시 예산으로 매입할 땅인 만큼 시민을 위한 공간으로 인식할 수 있게 알려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밖에도 허 시장은 폭염과 풍수해 등 여름철 재난으로 인한 시민피해 최소화를 위해 끝까지 노력할 것을 주문했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