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보건소, 10월 31일까지 건강조사 실시
상태바
단양군보건소, 10월 31일까지 건강조사 실시
  • 이상복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2일 18시 1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3일 화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상복 기자] 단양군보건소는 건국대학교 글로컬 캠퍼스와 함께 오는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지역사회 건강조사를 실시한다. 지역사회 건강조사는 지역보건법에 의거해 지역 건강통계 생산과 지역 보건의료 계획 수립을 위해 실시, 대상은 표본가구로 선정된 만 19세 이상 성인 875명으로 지역사회 건강조사원이 각 가정을 직접 방문해 1대 1 면접에 의한 전자조사표 방식으로 진행된다.

지역사회 건강조사 선정 가구는 지역적 특성을 고려해 대표성이 있는 가구를 무작위로 선정했으며 전국 공통지표와 충북지역 선택지표로 이뤄졌다. 주요 지표 문항으로 계측조사(혈압측정, 신체계측), 흡연·음주·운동 및 신체활동 등의 건강생활 행태와 검진, 예방접종, 만성질환관리, 의료이용, 개인위생 등 총 22개 영역 218개의 문항을 조사한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지역사회 건강조사는 주민 건강상태를 파악해 보건정책 및 사업 추진에 활용하는 등 중요성이 매우 크다”며 “지역사회 건강조사를 위해 조사원 신분증을 착용한 지역사회조사원 방문 시 단양군민들이 적극적으로 협조 주실 것”을 당부했다. 단양=이상복 기자 cho2225@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