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무연고 노후간판 특별정비 실시
상태바
공주시 무연고 노후간판 특별정비 실시
  • 윤영한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2일 17시 3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3일 화요일
  • 1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윤영한 기자] 공주시는 장기간 방치돼 시민의 안전을 위협하고 도시의 미관을 해치는 무연고 노후간판에 대한 특별정비를 실시한다.

주요 정비 대상은 △사업장 폐쇄로 장기간 방치된 간판 △노후가 심해 자연재해로 인한 사고발생 우려가 높은 간판 △도로변에 주인없이 방치된 지주이용 간판 등이다.

시는 시민의 신고와 신청을 통해 정비대상 간판을 확인, 주인이 있는 노후간판의 경우 자진철거를 유도하고, 무연고 노후간판은 건물주(관리자)의 동의를 받아 철거를 진행할 계획이다. 신청 접수는 공주시 도시정책과나 해당 읍면동사무소로 다음 달 초까지 하면 된다.

윤석봉 도시정책과장은 "도시미관 개선과 시민안전을 위해 무연고 간판 특별정비를 추진하게 됐다"며 "주변에 철거대상 광고물이 있으면 빠짐없이 신청해 주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윤영한 기자 koreanews82@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