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올해 주민세 균등분 17억원 부과
상태바
세종시 올해 주민세 균등분 17억원 부과
  • 이승동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2일 17시 3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3일 화요일
  • 1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세종시가 올해 주민세(균등분) 17억원을 부과했다.

주민세 균등분은 매년 7월 1일 관내 주소를 둔 개인(세대주), 사업소를 두고 있는 개인사업자, 사업소를 둔 법인에 부과된다.

특히 개인사업자 주민세는 전년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액(면세사업자의 경우 소득세법에 따른 총수입금액)이 4800만원 이상인 사업자에게 부과된다.

납부할 세액은 개인 세대주 7700원, 개인사업자 5만 5000원이다. 법인은 자본금과 종업원 수에 따라 5만 5000원에서 55만원까지 차등 부과된다.

올해 세종시 주민세 균등분 부과금액은 개인세대주 9억 1000만원, 개인사업자 3억 9000만원, 법인사업자 4억원 등 모두 17억원이다. 지난해 대비 3억원(18%) 증가했다.

인구유입에 따른 세대수 증가, 개인 및 법인사업자의 증가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올해부터 과세기준일은 7월 1일로 변경됐다. 30세미만 미혼 세대주는 부모가 주민세 납세의무자인 경우 과세대상에서 제외된다.

주민세 균등분의 납부기한은 오는 31일까지다. 납부기한을 넘기면 3%의 가산금이 추가로 부과된다.

납부는 전국 금융기관 방문 납부하거나 고지서가 없더라도 은행 자동입출금기(CD/ATM)에서 통장·현금카드·신용카드 등으로 가능하다. 또 ARS납부(044-300-7114), 가상계좌이체, 위택스(www.wetax.go.kr)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납부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주민세는 마을자치사업에 전액 환원돼 마을 숙원사항 해소, 마을자치 활성화 등에 쓰인다"고 말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