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산사랑후원회, 50만 원 출산 지원
상태바
마산사랑후원회, 50만 원 출산 지원
  • 노왕철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1일 17시 2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2일 월요일
  • 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군 마산사랑후원회(회장 양경자)는 최근 저출산 시대에 좀처럼 아이 울음소리가 들리지 않는 농촌 마을에서 둘째 아이를 출산한 가양리 조 모 씨 가정을 방문해 출산지원금 50만 원을 전달했다.

양경자 마산사랑후원회 회장은 "아기의 탄생 소식에 기쁜 마음을 전하며 밝고 건강하게 자라서 지역사회에 훌륭한 인재가 되기를 소망한다"며 축하를 건넸다.

이길량 마산면장은 "귀한 아기의 탄생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가족 모두의 건강과 행복을 바란다"고 인사를 전했으며 "마산사랑후원회는 출산지원금, 장학금 지원 등 여러 사업을 통해 마산면 발전에 누구보다 앞장서 덕분에 출생아, 전입자가 늘어나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고 말했다.

마산사랑후원회에서 실시하는 출산지원금 지원 사업은 마산면 주민 중 출산한 가정에 지원하는 사업으로 출생아 1명당 50만 원의 출산지원금을 지원한다. 이번에 지원한 조 모 씨 가정이 마산면에서 올해 두 번째다.서천=노왕철 기자no85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