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무더위 쉼터 점검
상태바
보은군 무더위 쉼터 점검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1일 16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2일 월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보은군은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주민들의 건강한 여름나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지난 8일과 9일 양일간 무더위 쉼터로 지정된 63개소와 횡단보도 등에 설치된 그늘막 14개소를 일제히 찾아가 에어컨과 선풍기 등 냉방시설의 작동 상태 등을 점검했다.

특히, 이번 점검에는 시설물 점검과 함께 독거노인, 거동불편자 등 폭염 취약계층 가정을 방문해 건강상태와 냉방시설 사용여부 등도 함께 점검했으며 피해발생이 예상되는 곳에 대해서는 주민복지과와 보건소, 사회단체와 연계해 적절한 조치를 즉시 취할 예정이다.

안문규 안전건설과장은 “폭염특보 발령 시에는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자택이나 쉼터에서 쉬기 바란다”며 “만약 쉼터에 비치된 냉방기가 작동을 하지 않을 경우 거주지 읍면행정복지센터에 문의하면 신속하게 조치를 취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보은=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