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계 박연 소재 뮤지컬 공연
상태바
난계 박연 소재 뮤지컬 공연
  • 배은식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1일 16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2일 월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배은식 기자] 우리나라 3대 악성 중 한 명이자, 이 지역 출신인 조선시대 난계(蘭溪) 박연(朴堧·1378~1458)이 세종에게 올린 39개의 상서를 소재로 한 뮤지컬 'Thirty-nine'이 지난 10일 영동 국악체험촌에서 첫 선을 보였다. 공연은 다음달 28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30분 난계국악기체험전수관 옆 야외공연장 난계 에코씨어터에서 펼쳐진다. 박연이 1426∼1441년 세종에게 올린 제례 의식, 복식, 악기, 제사음식 등 39개 상서의 내용을 중심으로 이야기가 전개된다. 박연 역에 손건우, 세종 역 임동진, 망자 박연 역은 뮤지컬 배우 곽은태, 맹사성 역은 기정수 등 막강한 연기자들이 함께 했다.

영동=배은식 기자 dkekal2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