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8월 균등분 주민세 4억4000만원 부과
상태바
금산군, 8월 균등분 주민세 4억4000만원 부과
  • 이종협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11일 16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12일 월요일
  • 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종협 기자] 금산군은 2019년 정기분 주민세(균등분) 2만7000건, 4억4000만원을 부과했다고 9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보다 200만원(0.4%) 증가한 것으로, 개인 2억3000만원, 개인사업자 1억1000만원, 법인 1억원 등이다.

지난해와 달리 올해부터는 미성년자, 학생, 취업준비생 등과 같이 생계능력이 없거나 세금을 납부할 능력이 없는 점을 고려해 미성년자와 30세 미만 미혼 자가 주민등록상 세대주인 경우 주민세 개인분이 비과세된다.

정기분 주민세는 매년 7월 1일 현재 금산군에 주소를 둔 세대주(외국인 포함)와 사업소를 둔 개인·법인에 부과하는 세금으로, 개인은 1만1000원, 개인사업자는 5만5000원, 법인은 자본금 및 종업원 수에 따라 5만5000원~55만원의 세액으로 차등 부과된다.

주민세 납부기한은 내달 2일까지로 기한 내 납부하지 않는 경우 3%의 가산금이 부과된다.

납부방법은 전국 은행을 방문하거나 가상계좌, 위택스, 인터넷 지로 등을 통해 납부가능하며 읍·면사무소와 군청 재무과에서 신용카드로도 납부할 수 있다.금산=이종협 기자 leejh8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