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서 33회 대통령기 전국 하키대회 개최
상태바
아산서 33회 대통령기 전국 하키대회 개최
  • 정재호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08일 17시 0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9일 금요일
  • 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장학선하키장서 16일까지

[충청투데이 정재호 기자] 아산시 선장학선하키장에서 8일부터 오는 16일까지 9일간 제33회 대통령기 전국하키대회가 개최된다.

국내 하키대회 중 최고 권위와 규모를 자랑하는 이번 대회는 (사)대한하키협회에서 주최하고 충남·아산시 하키협회가 주관, 아산시·아산시체육회가 후원한다.

이번 대회는 전국 47개 팀 754명이 참가해 토너먼트를 통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펼칠 예정으로 시는 전국의 남녀 중고·대학·일반 하키 선수단, 협회 임원 및 심판, 학부모를 포함해 약 3000여명이 아산을 찾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선장학선하키장은 2013년 건립 이후 최근 14억원을 들여 국제적 수준의 현대화시설을 갖췄으며 매년 크고 작은 하키대회와 국가대표팀을 비롯한 전국의 수많은 하키선수단이 전지훈련을 위해 찾고 있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한편 아산시청 여자하키팀은 2019년 제62회 전국종별하키선수권 대회 우승, 2019년 한국대학·실업연맹회장배 우승 등 탁월한 성적을 거뒀으며, 금번 대회에서도 우승을 위해 출전하며 승기를 다짐하고 있다.

또한 중고등부에 참가하는 온양한올중·고등학교, 아산중·고등학교에서도 각종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어 아산시는 하키의 명문도시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 아산=정재호 기자 jjh342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