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전국 유일 공동체순환형 전자화폐 연내 개발
상태바
부여군, 전국 유일 공동체순환형 전자화폐 연내 개발
  • 유광진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08일 17시 0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9일 금요일
  • 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드결제 방식… 내달까지 명칭 공모
타 가맹점 재사용 가능해 ‘승수효과’
자금유출 방지·상권 소득증대 기대
▲ 부여군 전자화폐 명칭 공모전 포스터. 부여군 제공

[충청투데이 유광진 기자] 부여군은 지역 자금 유출 방지를 통한 소득증대와 공동체 선순환 경제를 실현하고, 소비자 편리성을 도모하기 위해 전자결제(카드, 모바일) 방식으로 전환하는 지역화폐 개발에 착수했다.

군은 지속적인 지역 자금과 인구유출로 인한 소비층 감소와 경제활력 저하에 대응하기 위해 연말까지 지역 전자화폐를 개발해 지역상권 소득증가를 꾀한다. 특히 타지자체와 달리 지역경제 선순환으로 인한 공동체 형성에 기여하며 지역 인구 고령화에 따라 누구나 쉽게 사용 가능하도록 카드형 결제방식의 지역화폐를 도입한다는 방침이다.

기존 지역화폐는 대부분 할인율을 통해 일반 사용자를 모집하고 있어 지자체 출혈경쟁을 유발하고 판매위주 과도한 할인율로 지자체 재정부담이 가중되고, 공동체를 활성화하기 보다는 경제적 효과에만 치중하며, 한번 쓰고 나면 법정화폐로 환전돼 지역 내 화폐가 재순환되지 않아 지역화폐 사용효과가 미봉책에 봉착할 우려가 있다는 지적이 뒤따랐다.

이에 군은 지역화폐 정책발행을 통해 공급량을 늘리고 가맹점이 소비자로부터 받은 지역화폐를 타 가맹점에 재사용할 수 있도록 해 투입비 대비 승수효과를 창출하고, 마을 공동체 단위에서 가입률에 따라 기본소득형 인센티브를 부여해 공동체 형성에 기여할 수 있는 전국 유일의 공동체 순환형 지역화폐를 개발한다는 전략이다.

군은 전자화폐 지불방식은 기존 카드결제 방식과 동일하게 적용하고, 금리혜택을 보는 것과 같은 구매자 인센티브를 지급하고, 군 전자화폐 가맹점에는 우수 가맹점 우선 노출, 순환 인센티브 제공 등과 같은 혜택을 적용할 방침이다. 또 부여군은 올해부터 지급예정인 농민수당 지급수단으로 군 지역화폐 지급도 추진 중이며 이 경우 소상공인에게는 평균 40만원의 추가소득도 가능하다.

지역화폐가 실생활에 정착되기 위해서는 군민들의 사회적 합의가 필수다. 이에 따라 부여군은 8월부터 9월까지 한 달간 새로 개발할 부여군 전자화폐의 명칭 공모에 들어갔다. 군은 '부여군 경제 공동체 내 순환하는 당신과 나, 우리의 대안화폐'를 주제로 공고를 내고 9월 16일까지 이메일, 우편, 방문 접수를 통해 지역화폐 정책에 대한 참여기회를 제공하여 지역화폐에 대한 인식과 관심을 제고하고 주민들이 명칭을 짓도록 하여 자연스럽게 홍보효과를 유발할 계획이다. 부여=유광진 기자 k7pen@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