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밥 할머니의 사랑 잊지 않겠습니다
상태바
김밥 할머니의 사랑 잊지 않겠습니다
  • 윤희섭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07일 19시 1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8일 목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주기 추모식… 유가족·장학생 등 참석
▲ 충남대는 고(故) 정심화(正心華-법명) 이복순 여사의 27주기 추모식을 거행했다고 7일 밝혔다. 충남대 제공

[충청투데이 윤희섭 기자] 충남대는 고(故) 정심화(正心華-법명) 이복순 여사의 27주기 추모식을 거행했다고 7일 밝혔다.

추모식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정심화국제문화회관 로비에서 오덕성 총장을 비롯한 대학 보직자들과 유가족 및 정심화장학회 장학생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김밥 할머니'로 알려져 있는 이복순 여사는 김밥 판매와 여관을 경영하면서 근검절약해 모은 현금 1억원과 부동산 등 50억원 상당을 1990년 충남대에 기부한 바 있다. 이 기부금을 토대로 충남대에는 1991년 1월 정심화장학회가 만들어졌고, 이복순 여사는 92년 8월 7일 향년 79세의 일기로 별세했다.

이복순 여사의 재산 기부는 당시 커다란 반향을 일으키며 국내 기부문화의 효시가 됐다. 국민훈장 동백장, 대전개발 대상, 대전시문화상 등을 수상하기도 했다.

충남대는 이복순 여사의 뜻을 기려 5억원의 장학기금을 마련하고 '재단법인 충남대정심화장학회'를 영구히 운영하고 있다.

윤희섭 기자 aesup@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