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국제음악영화제 감동 더할 사운드씨어터 ‘오르페오’
상태바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감동 더할 사운드씨어터 ‘오르페오’
  • 이대현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06일 15시 1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7일 수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트너십 체결… 상영 환경 정평

[충청투데이 이대현 기자] 사운드씨어터 오르페오(ORFEO)가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 참여한다.

사운드플랫폼 ODE가 운영하는 ORFEO는 한남동 사운즈한남 5층에 위치한 멤버십 사운드씨어터로, 오는 8~13일 진행되는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오르페오는 덴마크 하이엔드 사운드 시스템 ‘Steinway Lyngdorf(스타인웨이 링돌프)’와 벨기에 하이엔드 프로젝터 ‘Barco(바코)’를 통해 최고의 상영 환경을 갖추고 있다. 음악영화, 클래식 콘텐츠, 다큐멘터리 등 다양한 음악 콘텐츠를 상영하는 오르페오는 많은 영화, 음악 애호가들에게 있어 반드시 경험해 보아야 할 장소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오르페오는 지난 3월부터 7월까지, 제천국제음악영화제와 함께 다양한 상영작을 소개하며 많은 영화 애호가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헤이마:시규어 로스’, ‘치코와 리타’, ‘스윙걸즈’ 등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서 수상하였거나 소개되었던 다양한 작품을 최고의 사운드&비주얼 시스템과 함께 오르페오 상영관에서 상영한 바 있다.

오드는 작년부터 이어온 파트너십을 통해 더 다양한 상품과 콘텐츠를 고객들에게 소개하고자 ‘오르페오 팝업 데스크’로 이번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 참여한다. ‘오르페오 팝업 데스크’는 다양한 혜택과 함께 영화 애호가들에게 한 발짝 다가갈 예정이다.

제천=이대현 기자 lgija20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