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안전 최우선으로”… 계룡시, IP비상벨 설치
상태바
“시민 안전 최우선으로”… 계룡시, IP비상벨 설치
  • 김흥준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05일 16시 3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6일 화요일
  • 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취약지구 등 108개소에 설치
CCTV통합관제센터와 통화 연결
현장 확인·관계기관 연계 등 대처

[충청투데이 김흥준 기자] 계룡시는 범죄 예방 및 안전한 도시 환경 조성을 위해 IP 비상벨 시스템을 구축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시는 어린이공원, 평리지하도를 비롯한 여성, 어린이 등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한 범죄발생 가능지역, 안전취약지구 등 관내 108개소에 IP비상벨 시스템을 설치했다. IP 비상벨시스템은 기존 설치된 방범용 CCTV시설물에 비상벨을 설치, 시민이 위험·응급상황 발생 시 비상벨 버튼을 누르면 계룡시CCTV통합관제센터와 통화가 가능하도록 쌍방향 응급통신수단을 제공한다.

계룡시CCTV통합관제센터는 CCTV를 통해 현장을 즉시 확인하고 상황에 따라 경찰, 119 등 관계기관에 연계하는 등 신속한 초동 대처로 시민들의 안전을 도모한다.

시는 홈페이지, 소식지, SNS 등을 통해 IP비상벨 위치와 이용방법 등을 안내하고 시민들이 위급상황에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또 IP비상벨시스템의 방송 송출기능은 쓰레기 불법 투기 방지, 긴급 재난방송 등 계도 방송이나 산책로 음악방송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시는 두마초등학교 정문, 천마산등산로 입구 등 노후화로 화질이 떨어지고 고장 발생빈도가 높은 방범용 노후 CCTV 14개소 17대(회전 12대, 고정 5대)를 고해상도 카메로 교체 완료했으며, 관내 안전취약지구 15개소에 30대를 신설 중에 있다.

계룡=김흥준 기자 khj50096@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