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건강 쑥! 젊어지는 몸짱교실 무료 운영
상태바
서구, 건강 쑥! 젊어지는 몸짱교실 무료 운영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8월 01일 18시 5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8월 02일 금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 서구는 장종태 청장과 김창관 서구의회 의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젊어지는 몸짱 교실’ 개강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섰다고 1일 밝혔다.

오는 11월까지 4개월 간 주 2회씩 총 32회차에 걸쳐 진행하는 28기 몸짱교실은 프로그램 대상자 전·후 비교 검사를 통한 개인별 체지방 감소 및 건강실천율 향상에 기여하고 잘못된 식생활 습관과 신체활동 부족으로 인해 급증하고 있는 비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프로그램 참여 비용은 전액 무료다.

참여자들은 아령, 봉, 매트 등 도구를 이용한 운동을 기본으로, 비만·영양 교육, 식단관리 등 각 분야별 초청된 전문가를 통해 체계적인 건강관리는 물론 개인의 식사일기를 통한 영양 상담 및 조별 교육, 식사 조절을 위한 식이 처방 등을 제공받게 된다.

구 관계자는 “서구민의 건강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효과적인 프로그램 개발과 참여자 관리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