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인도시장 공략을 위한 무역사절 파견
상태바
대전시, 인도시장 공략을 위한 무역사절 파견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23일 19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24일 수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시는 인도 첸나이와 뭄바이 지역에 대전소재 중소·벤처기업 7개사로 구성된 무역사절단을 파견해 90건 1786만 5000달러(210억원) 상당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고 23일 밝혔다.

시가 지원하고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전세종지역본부와 코트라 무역관이 공동 진행한 이번 인도 무역사절단에는 제어·측정기기, 화장품, 의료기기 등을 생산하는 ㈜알앤디프로젝트, ㈜제니컴, ㈜라인텍, 이레테크, 청하씨엔비, 타임시스템㈜, ㈜이노바이오써지 등의 지역기업이 참가했다.

이번 인도 무역사절단은 최근에 대전시 유망 중소기업, 벤처·기술혁신기업으로 선정 기업으로 구성됐으며 13억 인도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는 데 의미가 있었다.

대전시 관계자는 “이번 인도 무역사절단에 참가한 기업들에게 바이어 매칭, 통역비, 편도 물류비를 지원했다”며 “참여기업의 제품이 실질적인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해외 지사화 및 사후 출장 지원 등 후속지원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