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자동차부품기업 더 키운다
상태바
충주시 자동차부품기업 더 키운다
  • 이선규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23일 17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24일 수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성장 지원… 8월 9일까지 접수
마케팅 등 건당 최대 2천만원 규모

[충청투데이 이선규 기자] 충주시가 자동차부품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기업성장 지원사업 추진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추진중인 기업성장 지원사업은 지역 내 자동차부품 기업들이 경쟁력 확보를 통해 지역을 대표하는 강소기업으로 성장 발전할 수 있도록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 사업은 충북테크노파크(원장 김진태) 위탁으로 기업지원과 자동차부품산업 클러스터 조성 프로그램으로 운영되고 있다.

지원 신청기간은 오는 8월 9일까지이며, 지원 대상은 충주시에 소재한 자동차 부품 관련 기업으로서 충주자동차부품산업클러스터 기업협의회에 회원사로 가입한 기업이 해당된다. 지원분야는 컨설팅지원, 마케팅지원, 인증지원, 시제품지원, 전시박람회 참가지원 등 총 9개 비R&D 지원사업이며, 건당 최대 2000만원을 지원한다.

지난해는 15개 기업에 21건을 지원함으로써 자동차 부품기업의 매출 증대 성과를 거뒀다.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충북테크노파크 홈페이지(www.cbtp.or.kr) 공지사항의 사업공고 게시판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충주자동차부품산업클러스터지원센터(043-847-9592)로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충북테크노파크는 신청기업에 대해 예비진단, 면담, 현장 실태조사 및 선정평가 결과를 합산해 최종 수혜기업을 선정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자동차 부품기업 경쟁력 강화와 중부내륙권 자동차 부품산업 거점을 조성하기 위해 기업중심의 다양한 지원사업 발굴과 체계적인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해 9월 클러스터 조성 프로그램을 통해 충주자동차부품산업클러스터 기업협의회(회장 박연주) 출범에 이어 지난 6월에는 충주·제천·원주·횡성 자동차 부품 기업들이 광역클러스터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광역클러스터 기업협의회 출범을 앞두는 등 가시적인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

충주=이선규 기자 cjreview@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