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소년야구캠프 스포츠메카 보은서 열린다
상태바
국제유소년야구캠프 스포츠메카 보은서 열린다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21일 17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22일 월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까지 8개국 16팀 350명 참가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세계 8개국이 참가하는 국제 유소년야구캠프가 22일부터 26일까지 보은군에서 개최된다. 한국유소년야구연맹과 ㈜브로스케뮤니케이션의 주관으로 개최되는 이번 국제 유소년 야구캠프에는 미국, 멕시코, 호주, 대만, 중국, 일본, 한국, 필리핀 등 8개국에 16팀 350여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이번 캠프는 보은군에서 진행하고 있는 지역특화 스포츠관광 산업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개최되는 것으로 22일 개막전 경기를 시작으로 열전에 들어가 캠프 마지막 날인 26일에 4강전을 비롯한 결승전 경기가 치러질 예정이다. 이번 국제 유소년 야구캠프는 야구대회뿐만 아니라 한국유소년야구연맹에서 운영하는 보은군 체험프로그램도 마련돼 있어 유소년 선수들에게 미션러닝, 극기훈련, 유네스코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법주사, 훈민정음마당, 농경문화관 대장간 체험, 솔향공원 등 보은군의 다양한 관광지를 체험하게 함으로써 보은군을 세계에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국제 유소년 야구캠프에서 치러지는 야구대회 전 경기는 STN스포츠TV 방송사가 주관해 IPTV와 인터넷으로 생방송될 예정이며, 수도권 케이블방송 딜라이브를 통해 미국 등 국외로 방송될 예정이다. 보은=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