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일자리대책 효과… 고용률 4개월째↑
상태바
세종시 일자리대책 효과… 고용률 4개월째↑
  • 이승동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21일 15시 1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22일 월요일
  • 1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세종시의 6월 고용률이 4개월 연속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이 지난달 발표한 고용동향에 따르면 세종시 고용률은 올해 초 61.2%에서 63.2%로 증가했다. 전국 특·광역시 가운데 최고 수준이다. 지난달 세종시 취업자 수는 16만 9000명으로 올해 초 대비 1만 2000명 (7.6%) 늘었다.

시 관계자는 “고용여건이 개선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며 “연령별로는 15~64세까지 광범위하게 고용률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상별 맞춤형 일자리 대책이 효과를 보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고 말했다

시는 매월 19일을 일구데이(19day)로 지정하고, 일자리정책 추진상황 점검 및 일자리 관련 행사를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다. 시는 이달 일구데이를 통해 일자리 로드맵 5대 분야 35개 과제에 대한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부진사업에 대한 개선책을 마련했다.

앞서 진행된 구인구직만남의 날 행사에선 현장면접과 취업상담을 진행하기도 했다.

이현구 시 일자리정책과장은 "앞으로도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양질의 일자리를 지속 발굴 하겠다"면서 "실효성 있는 일자리정책 추진을 통해 실질적인 취업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