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지연금 가입자 전년대비 55% 증가
상태바
농지연금 가입자 전년대비 55% 증가
  • 심형식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8일 18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9일 금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심형식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충북지역본부는 올해 농지연금 가입자가 전년 동기대비 55% 증가한 127건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18일 밝혔다.

농지연금은 생존하는 동안 매월 지급받는 종신형 지급방식의 3개 상품과 일정한 기간(5·10·15년형)동안 지급받는 기간형 지급방식의 2개 상품 등 총 5개 상품으로 구성돼 있다. 종신형 지급방식의 3가지 상품은 정액형, 전후후박형, 일시인출형이다. 정액형은 월지급금을 일정한 금액으로 지급받는 기본형이고, 전후후박형은 가입초기 10년은 정액형보다 20% 많이 지급받고, 이후 기간은 초기 월지급금의 70%를 지급받게 된다. 2017년 부터는 예기치 않게 목돈이 필요한 경우 총 한도액의 30%까지 인출이 가능한 일시인출형도 시행하고 있다.

기간형 지급방식의 2가지 상품은 정액형, 경영이양형이다. 정액형은 월지급금을 일정기간 동안 일정금액으로 지급받는 기본형이다. 농지연금 신청 자격은 만 65세 이상, 영농경력 5년의 조건을 갖추고 보유농지가 공부상 전·답·과수원으로 실제 영농에 이용됐다면 누구나 가입 가능하다. 농지연금에 대한 궁금한 사항이나 가입조건은 전화 1577-7770번이나 농지연금 포털(www.fplove.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심형식 기자 letsgoh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