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민 국회전자도서관 자료이용 쉬워진다
상태바
세종시민 국회전자도서관 자료이용 쉬워진다
  • 이승동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8일 17시 3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9일 금요일
  • 1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세종시-국회도서관, 지식공유 확산 위한 업무협약 체결

[충청투데이 이승동 기자] 세종시 행정자료실과 각 읍·면·동 복합커뮤니티센터 도서관에서도 국회전자도서관에 접속, 자료이용이 가능해진다.

이춘희 시장은 18일 세종시청에서 허용범 국회도서관장과 정책역량 강화와 지식공유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지식정보의 공유와 활용 △국회전자도서관의 원문 데이터베이스 등 자료이용 확대 △독서문화 확산을 위한 교육·홍보 협력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시청 행정자료실 뿐 아니라 복합커뮤니티센터 내 공공도서관(아름동 등 10곳)에서도 지정된 PC로 접속하면 국회전자도서관의 원문DB의 자유로운 이용이 가능해진다.

국회도서관은 2억 5257만 면(470만 3000건) 이상의 디지털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는 국가 최고의 전문·학술정보 서비스 기관이다. 저작권이 있는 자료도 도서관보상금을 지원받아 부담 없이 디지털 정보를 이용할 수 있다.

도서관보상금은 협약체결 기관에서 국회전자도서관을 통해 저작권이 있는 디지털 자료 원문을 출력하거나 전자파일을 전송할 때 저작권자에게 지급하는 비용을 국회도서관이 대납해주는 제도다. 단 자료 출력이나 복사가 필요한 경우, 행정자료실과 복컴도서관 내 비치된 무인과금 복합기에 신용카드 및 체크카드로 선결제한 후 이용할 수 있다.

이춘희 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시민들이 국회전자도서관의 방대한 지식정보 자원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도 시민편의 중심의 정보서비스 제공을 모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승동 기자 dong79@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