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남북하나봉사단, 푸르메요양병원서 봉사활동 펼쳐
상태바
공주남북하나봉사단, 푸르메요양병원서 봉사활동 펼쳐
  • 윤영한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8일 10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9일 금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지역 북한이탈주민 모임인 ‘통일틔움, 행복나눔 공주남북하나봉사단’(단장 송춘식)이  공주 푸르메요양병원을 찾아 사랑의 ‘국수 나눔’ 무료 봉사활동을 펼쳤다. 공주시 제공
공주지역 북한이탈주민 모임인 ‘통일틔움, 행복나눔 공주남북하나봉사단’(단장 송춘식)이 공주 푸르메요양병원을 찾아 사랑의 ‘국수 나눔’ 무료 봉사활동을 펼쳤다. 공주시 제공

공주지역 북한이탈주민 모임인 ‘통일틔움, 행복나눔 공주남북하나봉사단’은 17일 공주 푸르메요양병원을 찾아 사랑의 ‘국수 나눔’ 무료 봉사활동을 펼쳤다. 

봉사단은 무더위로 지친 어르신 300여 명을 위해 정성스레 준비한 국수와 제철과일, 다과를 대접하며 어르신들을 공경하고 위로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이날 봉사에는 공주시 여성가족과와 공주경찰서, 공주시 보안협력위원회 등 10여 명도 참여해 온정의 손길에 힘을 보탰다. 

송춘식 단장은 “무더운 날씨에 요양병원에서 생활하시는 어르신들께 손수 준비한 국수 한 그릇이라도 대접하니 뿌듯하고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 북한이탈주민들의 긍정적 이미지 제공과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소통의 시간을 늘리는 한편, 공주지역 북한이탈주민의 안정적인 안착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통일틔움, 행복나눔 공주남북하나봉사단’은 8년 전부터 노인복지관과 장애인복지관, 요양병원 등을 매월 정기적으로 방문하며 시설 청소와 어르신 말벗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