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하기 좋은 보은군 … 기업-지역 함께 웃는다
상태바
기업하기 좋은 보은군 … 기업-지역 함께 웃는다
  • 박병훈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17일 17시 3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8일 목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안농공단지 등 체력단련실 완공
정주여건 향상 … 고용확대 등 기대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보은군이 농공단지의 생활환경 낙후로 근로자의 만족도 제고와 신규 취업 기피하는 현상을 타개하기 위해 추진한 기업 정주여건 개선사업이 속속 완공된다.

군은 지난해 7월 충북도에서 주관한 2018년도 기업 정주여건개선사업 공모사업에 선정돼 3억 50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추진한 장안농공단지및 삼승농공단지내 근로자 체력단련실 설치사업을 완료했다. 이번 사업은 시설이 낙후된 농공단지에 근무하는 근로자들의 정주 여건을 향상시켜 근로자들의 고용을 유지하고 청년층으로 고용이 확대 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추진됐다.

군은 17일 장안농공단지에서 정상혁 군수와 김창욱 장안농공단지기업인협의회장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체력단련실 준공식을 가졌으며, 19일에는 삼승농공단지 체력단련실 준공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각 체력단련실에는 런닝머신, 상체근력강화기, 하체근력강화기 등 17종의 기구가 비치되어 있으며, 군은 농공단지 근로자라면 누구나 연중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두 농공단지의 기업정주여건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여기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으로 공모사업에 응모해 정주여건을 향상 시켜 기업이 양질의 근로자를 고용하고 청년들은 일자리를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보은=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