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청, 학교급식 Non-GMO 사업 추진
상태바
충북도교육청, 학교급식 Non-GMO 사업 추진
  • 조성현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09일 19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10일 수요일
  • 21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조성현 기자] 충북도교육청이 유전자변형없는 안전한 학교급식을 위해 도내 유치원·학교 등에 7억여원을 들여 Non-GMO 된장 구입비를 지원한다.

Non-GMO(non-genetically modified organisms)은 유전자조작 농산물을 사용하지 않은 식재료를 뜻한다. 지원 대상은 도내 국립·공립·사립 유·초·중·고·특수 796곳 22만 2031명으로, 일반된장과 Non-GMO 된장 구입비 차액을 지원한다.

또 Non-GMO 된장 집행 잔액 발생 시 국내산 식재료로 제조된 간장, 고추장을 구입하도록 할 계획이다. 지원기간은 오는 9월부터 내년 2월까지며 총 100일을 지원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방사능 없는 학교급식을 추진하고자 올해 처음 Non-GMO 지원 사업을 펼친다"며 "도내 학생들에게 안전한 먹을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성현 기자 jsh90012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