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폭염 대비 그늘막쉼터 19개소 설치 완료
상태바
동구, 폭염 대비 그늘막쉼터 19개소 설치 완료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7월 09일 16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7월 09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동구는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유동인구가 많은 주요도로나 횡단보도 주변, 교통섬에 ‘그늘막쉼터’ 19개소 설치를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 동구청제공
대전 동구는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유동인구가 많은 주요도로나 횡단보도 주변, 교통섬에 ‘그늘막쉼터’ 19개소 설치를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 동구청제공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 동구는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유동인구가 많은 주요도로나 횡단보도 주변, 교통섬에 ‘그늘막쉼터’ 19개소 설치를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

그늘막쉼터 조성은 차량 운전자의 시야나 신호등을 가림을 방지하기 위해 동부경찰서의 협조 속에 보행자 통행량이 많은 지역 11개소에 설치했다.

그늘목은 교통섬, 횡단보도 주변 유휴공간에 이팝나무, 느티나무 등 녹음을 넓게 형성하는 나무를 설치 적합도 조사를 거쳐 총 8개소에 식재했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이번 그늘막 설치가 보행신호를 기다리는 노약자·임산부 등 교통약자와 시민들에게 폭염쉼터로 다가갈 것으로 기대한다”며 “구민 모두 폭염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낮 시간 야외활동 자제 등 폭염행동요령을 준수하고 주변 어르신 건강살피기를 생활화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