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송혜교, 결혼 약 2년만에 이혼조정 절차
상태바
송중기-송혜교, 결혼 약 2년만에 이혼조정 절차
  • 연합뉴스
  • 승인 2019년 06월 27일 09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7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은 '송송커플' 계기가 된 드라마 '태양의 후예'의 한 장면 [연합뉴스 자료사진]

톱배우 부부인 송중기(34)와 송혜교(37)가 결혼 약 2년 만에 이혼 조정 절차를 밟게 됐다.

송중기는 27일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저는 송혜교 씨와의 이혼을 위한 조정 절차를 진행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두 사람 모두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절차를 마무리하기를 희망한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사생활에 대한 이야기들을 하나하나 말씀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리고, 앞으로 저는 지금의 상처에서 벗어나 연기자로서 작품 활동에 최선을 다하여 좋은 작품으로 보답하겠다"라고 말했다.

두 사람은 2017년 10월 31일 결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