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제천시-수자원공사-한화큐셀앤드첨단소재 업무협약
상태바
도·제천시-수자원공사-한화큐셀앤드첨단소재 업무협약
  • 이민기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6일 16시 5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민기 기자] 충북도와 제천시, 한국수자원공사, 한화큐셀앤드첨단소재는 14일 태양광 체험교육 및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은 충북 도내 진천, 음성에 위치한 세계 최대 규모의 태양전지·모듈 생산공장인 한화큐셀과 다목적댐 설치 중 국내 최대 규모인 제천 청풍호 수상태양광발전소 등 지역자원 시설을 활용한 신재생에너지 인프라 견학 투어와 기술세미나를 운영하는 것 등이 골자다.

먼저 신재생에너지 인프라 투어는 한화큐셀 공장을 견학해 태양전지로 전기가 만들어지는 원리 이해와 태양광 부품소재인 모듈생산 과정을 통해 태양광에 대한 기본적인 내용들을 학습하는 일정 등을 담고 있다. 또한 도내 지역 관광명소를 연계하는 코스를 마련할 계획이다.

수자원공사 교육생과 한화큐셀공장 방문객을 대상으로 시범운영해 교육기관(고등학교·대학교 등), 에너지 관련 기관 등을 대상으로 단체투어를 모집할 방침이다.

이민기 기자 mgpeace21@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