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월드컵 결승' 대전 거리 응원전
상태바
'U-20 월드컵 결승' 대전 거리 응원전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3일 18시 5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4일 금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토즐 페스티벌 행사 이어
'목척교~중앙로역네거리'서 열려
15일 오후 10시부터 교통통제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에 오른 대한민국 대표팀의 선전을 기원하는 대규모 거리응원전이 펼쳐진다.

13일 대전시에 따르면 16일 0시부터 중구 중앙로 목척교~중앙로역네거리 구간에서 대한민국 대표팀의 선전을 기원하는 ‘2019 FIFA U-20 월드컵’ ‘오~필승 코리아’ 거리응원전이 열린다.

응원전은 매주 토요일 열리는 토토즐 페스티벌(20~24시)에 이어 중앙로에서 시민들과 함께 할 예정이다.

시는 거리응원전을 위해 15일 오후 10시부터 16일 오전 5시까지 목척교~중앙로역네거리 구간의 교통을 통제한다.

0시부터 다양한 공연이 펼쳐짐은 물론 △구급대원 배치 △시내버스(중앙로 통과 25개 노선 첫차 3시 30분 중앙로 통과) △도시철도(중앙로역 5시 출발) 운행시간 조정 등 교통편의를 위한 대책도 수립했다.

또 중앙로 인근 중구청, 구 충남도청 등 주차장(25곳 2000여대)과 공중화장실도 개방해 편의를 제공한다.

시 관계자는 “많은 시민들이 함께 해주길 바라며 돗자리와 간단한 간식 정도를 챙겨 오시면 더 즐거운 관람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안전한 거리응원전이 될 수 있도록 성숙된 시민의식을 당부, 가급적 도보로 이동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거리응원전은 대전시티즌 소속 이지솔·김세윤 선수가 포함된 한국 U-20 대표팀이 사상 첫 월드컵 결승 진출이라는 역사를 일궈내 뜨거운 분위기 속에 펼쳐질 전망이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