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마음건강증진센터, 심리평가만 920여건
상태바
충북교육청 마음건강증진센터, 심리평가만 920여건
  • 조성현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3일 19시 1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4일 금요일
  • 2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조성현 기자] 충북도교육청 마음건강증진센터가 학생과 교직원의 정신건강을 돕고 있다. 충북도교육청은 지난해 3월 개소한 이 센터에서 그해 말까지 전문의 상담 500여건, 심층심리평가 920여건, 위기학교 긴급 현장지원 30여건, 마음건강 지도 컨설팅 80여건 등의 활동을 펼쳤다고 13일 밝혔다.

올해는 ‘씨유(CU·Child Understanding)’와 소확행(소아청소년정신의학 전문의 학교 방문)’ 등의 전문의 학교 지원 사업을 운영할 계획이다. CU는 자녀 이해에 대한 주제별 30명 내외의 소규모 강좌다. 이를 통해 학부모와 전문의의 소통 기회를 확대할 예정이다. 소확행은 소아·청소년 전문의(소)가 학교로(학), 찾아가(행) 상담을 하는 것이다. 여기에 그동안 학교 공문신청을 통해 주로 정신건강 고위험 학생을 대상으로만 했던 전문의 상담을 누구나 신청할 수 있도록 확대했다. 조성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