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구봉지구 교육·연수 클러스터 조성 본격화
상태바
대전 구봉지구 교육·연수 클러스터 조성 본격화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2일 19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3일 목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대전시는 올해 하반기 보상이 마무리되는 대로 구봉지구 내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 기반조성공사에 들어가 오는 2020년 12월 준공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이는 시가 '대전 구봉지구 도시개발사업 개발계획 및 실시계획'을 변경 고시한 이후 속도감있게 사업을 추진하는 것이다.

구봉지구는 서구 관저동 일원 내 구봉산 자락 밑의 자연경관을 배경으로 국도 4호선과 서대전IC가 인접하는 양호한 교통여건과 대전도시철도 2호선 트램과 연계해 개발 가능성이 매우 높은 지역으로 지역건설경기 활성화에도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지난 4월 3일 착공식을 가진 한국발전인재개발원과 더불어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가 들어서면 구봉지구는 교육 연구의 다양한 정보와 지식 공유로 시너지 효과를 노릴 수 있는 교육연수 클러스터 특화단지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구봉지구 도시개발사업(면적 15만 5000㎡)은 오는 2020년 까지 638억원을 투자해 교육·연수타운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전국 발전소에 근무하는 직원들의 교육을 위한 한국발전인재개발원과 대국민 산림 교육·치유 및 산림복지전문가 양성 교육을 위한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가 조성된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