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서 고등학교 교사가 여중생 성폭행
상태바
제천서 고등학교 교사가 여중생 성폭행
  • 나운규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2일 19시 2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3일 목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월 인터넷 통해 만나
여중생 부모 신고… 학교서 체포

[충청투데이 나운규 기자] 여중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긴급체포된 현직 고등학교 교사가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12일 법원에 출석했다.

대전지방경찰청 성폭력수사대는 성폭행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지난 10일 제천 한 고등학교에서 근무 중이던 이 학교 교사 A(30) 씨를 긴급체포했다.

A 씨는 지난 2월 인터넷 채팅을 통해 알게된 여중생을 만나 성폭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여중생에게 신체 사진과 동영상을 보내달라고 강요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피해 여중생 부모의 신고를 받고 학교에 근무 중이던 A씨를 체포했다.

나운규 기자 sendm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