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 이월면 박지혜 주무관 충북 공무원 외국어연설 장려상
상태바
진천 이월면 박지혜 주무관 충북 공무원 외국어연설 장려상
  • 김운선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2일 17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3일 목요일
  • 17면
  • 지면보기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지혜 주무관
▲ 박지혜 주무관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진천군 이월면에 근무하는 박지혜 주무관이 지난 7일 충청북도자치연수원에서 열린 ‘제14회 공무원 외국어연설대회’에서 영어 부문 장려상을 수상했다.

박 주무관은 ‘천년의 신비, 농다리’라는 주제로 농다리의 유래와 역사, 특징 등에 대해 뛰어난 말하기 실력을 선보여 입상했다. 지난 2017년 공직에 입문한 박 주무관은 현재 이월면 산업개발팀에서 축산·재난재해업무를 담당하고 있으며, 꼼꼼한 업무추진 능력으로 동료 공지자와 지역주민들의 칭찬이 자자하다.

박지혜 주무관은 “앞으로도 꾸준히 외국어 능력 향상에 매진해 군정 발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지방공무원의 외국어학습 동기부여 및 경쟁력있는 지방의 국제화 인력 발굴을 위해 개최된 이번 외국어 연설대회는 올해로 14회째를 맞이했으며, 참가분야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 등의 연설부문과 토론부문으로 나눠 실시되고 있다.

진천=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