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 공주에선 시내버스 무료에요
상태바
어르신~ 공주에선 시내버스 무료에요
  • 윤영한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2일 17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3일 목요일
  • 12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내달부터 75세 이상 요금 전액지원
무료 교통카드 읍·면·동사무소서 발급

[충청투데이 윤영한 기자] 공주시가 다음 달부터 75세 이상 어르신들의 시내버스 이용요금을 전액 지원한다.

유흔종 교통과장은 12일 정례브리핑에서 75세 이상 어르신들에 대한 시내버스 요금 무료화 사업 추진계획을 통해 이 같이 밝혔다. 유 과장은 현재 수도권 거주 65세 이상 어르신들이 지하철을 무료로 이용하고 있는 것에 반해 충남지역 어르신들은 상대적으로 교통복지 혜택이 부족한 실정이라며 사업추진 배경을 설명했다.

이에 따라 공주시에 주소를 둔 만 75세 이상 어르신이면 누구나 시내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데, 시는 이번 사업 수혜자를 1만 3000명으로 보고 있다. 매년 20억 원의 사업 추진 예상 비용은 공주시와 충남도가 절반씩 부담하고, 매월 이용객의 사용금액을 공주시가 사후 정산하게 된다.

무료 교통카드는 신분증을 지참하고 거주지 읍·면·동사무소를 방문해 발급받으면 되며, 공주시 관내 뿐 아니라 충남도내 모든 지역 시내버스에서 금액과 횟수 제한 없이 무료로 사용 가능하다.

이와 함께 시는 장애인과 국가유공자에 대한 대중교통 지원책도 마련한다. 장애인과 보호자 1명에 대해 최대 50%까지 시내버스 요금을 감면하고, 국가유공자의 경우 본인 100%, 유족은 30% 감면 혜택을 내년 7월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유 과장은 "사업 시행이 적기에 잘 추진되도록 사전 준비 작업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며 "교통약자를 위한 다양한 교통복지 지원 사업을 발굴, 추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윤영한 기자 koreanews82@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