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 … 정상 향한 힘찬 질주
상태바
29 … 정상 향한 힘찬 질주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10일 19시 0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11일 화요일
  • 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r>
▲ 동이 트는 이른 아침 스물아홉살 청년이 찬바람을 맞으며 정상을 향해 힘차게 페달을 밟고 있다. 자전거가 넘어지지 않는 이유는 중력이 작용하면서 앞으로 나가는 힘과 탄 사람이 평형을 무의식중에 잡기 때문이다. 충청투데이가 창간 29주년을 맞았다. 어렵고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소외계층, 중소기업과 영세소상공인들을 위해 살기좋은 충청을 만드는 데 중심을 잡고 정론직필을 다짐하며 자전거는 오늘도 달린다. 정재훈 기자 jprim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