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관·학 협력 청각장애인 건강개선 협약 체결
상태바
동구, 관·학 협력 청각장애인 건강개선 협약 체결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06일 14시 2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06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 제공
동구 제공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 동구는 우송대학교에서 관·학협력사업으로 ‘청각장애인 건강개선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협약식은 동구 보건소장, 우송대학교 언어치료·청각재활학과 학과장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보건 취약계층인 장, 노년층 청각장애인의 건강개선과 관·학 협력의 새로운 모델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청각장애인 건강개선사업과 관련해 학생들의 사업 참여와 정보교류, 자문활동에 있어 적극 협력하고 지역사회의 장애인 인식 개선을 위해 적극 노력하는 데 뜻을 모았다.

구는 건강교육, 걷기실천 프로그램, 건강 체크 등을 우송대학교 언어치료·청각재활학과 학생들과 함께 진행하면서 지역 내 우수 인재 양성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기성 동구 보건소장은 “지난해부터 우리구는 대청호반길 걷기환경 개선사업의 일환으로 수어동영상 제작 등 청각장애인을 위해 여러 가지 사업들을 펼치고 있다”며 “앞으로도 청각장애인 건강환경 개선을 위해 관계기관과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